오레곤 북서부 지역, 덥고 건조한 날씨 주의보 발령

미국 국립기상청에 따르면, 오레곤주 북서부의 많은 지역이 금요일 덥고 건조한 날씨 주의보가 발령되었다.

금요일 오전에 발표한 이번 경고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계속되는데 낮은 습도 및 돌풍과 함께 따뜻한 기온으로 인해 화재 위험성을 크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 국립 기상청은 “시속 10~20마일의 북동풍과 최고 시속 35마일의 돌풍이 금요일 아침 늦게 예상되며 하루 종일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히며 “최저 습도는 약 15-25%로 예상된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건조 주의보가 발령된 지역은 윌라메트 계곡에서부터 서쪽으로는 포틀랜드 북서쪽뿐만 아니라 플로렌스와 뉴포트 해안 마을까지 이어진다.

포틀랜드 메트로 지역의 워싱턴, 클락 카마스, 멀티노마 등의 카운티들이 수요일부터 야외 모닥불 금지령을 내렸으며 폴카, 린, 마리온 그리고 얌힐 카운티도 금요일부터 야외에서 불을 피우거나 캠프 파이어를 모두 금지시켰다.

금요일 오전에 발표한 이번 경고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계속되는데 낮은 습도 및 돌풍과 함께 따뜻한 기온으로 인해 화재 위험성을 크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 국립 기상청은 “시속 10~20마일의 북동풍과 최고 시속 35마일의 돌풍이 금요일 아침 늦게 예상되며 하루 종일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히며 “최저 습도는 약 15-25%로 예상된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건조 주의보가 발령된 지역은 윌라메트 계곡에서부터 서쪽으로는 포틀랜드 북서쪽뿐만 아니라 플로렌스와 뉴포트 해안 마을까지 이어진다.

포틀랜드 메트로 지역의 워싱턴, 클락 카마스, 멀티노마 등의 카운티들이 수요일부터 야외 모닥불 금지령을 내렸으며 폴카, 린, 마리온 그리고 얌힐 카운티도 금요일부터 야외에서 불을 피우거나 캠프 파이어를 모두 금지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