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레곤, 이번주 때 이른 ‘폭염’

최근 몇 년 새 오레곤 지역도 기온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 월요일 87도에 이어 화요일은 93도까지 올라가는 등 때 이른 폭염이 예보된다.

메모리얼 연휴부터 시작되는 고온 형상은 월라 메트 계곡은 약 80도 정도, 컬럼비아 분지는 약 90도까지 올라갈 것으로 보인다.

화요일은 고기압의 기류가 강해지면서 더욱 기온이 상승해서 일부 지역은 때 이른 폭염이 나타나며 나머지 지역도 대부분 80도를 훨씬 웃도는 고온의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다 목요일 부토 서늘한 공기층이 밀려오면서 다시 예년 날씨를 보기오 주말에는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오레곤 기상청은 “지난 5월은 오레곤에서 기온이 관측된 이래 6번째로 건조했던 5월로 6월 초에도 가뭄 현상은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