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스 조던 커뮤니티 센터 홈리스에 개방

포틀랜드에 위치한 찰스 조던 주민센터는 2021년 3월까지 포틀랜드 지역 홈리스에게 개방된다.
테드 휠러 포틀랜드 시장은 “내년 3월까지 찰스 조던 커뮤니티 센터를 홈리스 대피 장소로 개방
한다.”라고 밝혔다. 센터는 계획대로 라면 오는 목요일까지만 홈리스에게 개방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휠러 시장은 성명에서 “영구주택이 항상 최선의 선택이라는 것을 알고 있지만 우리 공동체가
직면한 최근의 공중보건 위협은 특히 홈리스들을 힘들게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센터는 최근
약 100개의 임시 침상을 갖추고 있다.

찰스 조던 커뮤니티 센터는 포틀랜드 파크 앤 레크리에이션에 의해 운영되며 2020년 상당 기간 동안
포틀랜드가 코로나 대유행으로 인한 긴급 대응의 일환으로 운영되고 있다.

센터는 최근에는 지역의 대기 중 오염으로 인한 홈리스들에게 개방되고 있었다. 연기 상태가 개선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피소는 목요일 이후 폐쇄될 예정이었으나 포틀랜드시는 3월까지 개방하기로
결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