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키 모기지

Lake Oswego 503-446-6577

김삼수 부동산

Portland 503-810-8949

ASA Oregon

Beaverton 503-888-5803

조이스신 부동산

Beaverton 503-539-8744

2020년 실시되는 미국 인구조사

미국 연방 헌법은 10년마다 인구조사를 시행할 것을 규정하고 있으며 이에 인구조사에 응하는 것은
미국에 사는 사람들의 법적 의무이다.

10년마다 실시되는 인구조사로 수집된 자료에 근거해 각 주를 대표하는 연방 하원 의석수가 결정되며
대통령 선거에 영향을 끼치는 선거구도 인구조사 결과에 따라 10년마다 조정된다. 또한 주 정부와 지방
정부들은 인구조사 결과를 가지고 의회 선거구와 주 입법부, 시 또는 카운티 위원회, 학군을 배정한다.

그밖에 인구조사 자료는 매년 연방 기금 4천억 달러 이상을 지역에 분배하는 근거도 되며 이런 연방
기금은 응급 구호와 보건 의료, 직업 교육, 도로 건설, 그리고 공립학교 등에 쓰이기 때문에 이번
인구조사 결과도 개인삶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게 된다.

미국의 인구조사는 지난 1790년, 조지 워싱턴 초대 대통령이 취임한 다음 해에 처음으로 시행됐으며
첫 번째 인구조사 결과 당시 미국 인구는 390만 명으로 집계됐다.1940년대 들어 미 인구조사국은
처음으로 통계적 표본 추출법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이후 1950년대 들어선 컴퓨터가 도입되어 큰
혁신을 이뤘다.

시간이 흘러 1903년 인구조사 사무실은 연방 상무노동부에 편입됐고, 1913년에 상무부와 노동부가
나뉘면서 상무부 산하에 인구조사국이 자리 잡았습니다.현재 인구조사국 본부는 워싱턴 D.C. 인근
메릴랜드주에 있고 직원 수는 약 4천300명이다.

2020년 인구조사를 앞두고 현재 관련 당국이 준비에 바쁩니다. 이번 인구조사에서는 가구 구성원에게
모두 8가지 항목을 묻는다. 나이와 미국 시민권 보유 여부, 또 구성원이 히스패닉이나 라티노,
또는 스페인계인지를 묻는 사용 언어, 인종, 가구주와의 관계, 성별, 집 보유 여부, 그리고 가구
구성원 수 등 기능적인 질문이 포함된다.

이 가운데 미국 시민권 보유 여부 항목이 논란의 쟁점이 되고 있다. 시민권 보유 여부 질문은 100여 년
정도 유지돼 오다 지난 1950년 인구조사 때부터 빠졌었다. 민주당과 친 이민 성향 단체들은 시민권 질문이
정확한 인구조사를 방해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