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레곤, 틸라묵 카운티 유제품 협회 코로나-19 구호에 4백만 달러 기부

오레곤 틸라묵 카운티 유제품 협회는 코로나-19 팬더믹 현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4백만 달러를 기부 한다.

협회의 일원인 한 농부는 “비영리 단체와 소규모 사업체뿐만 아니라 지역민을 지원하기 위한 기부금으로
지역을 돕기 위해 쓰일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오레곤 주도 외출금지령이 내려 시민들이 집에서 주로 시간을 보내면서 유제품에 대한 소비도 더 늘어
났다고 알렸다.

틸라묵 카운티 유제품 협회 회장 겸 CEO인 패트릭 크리테서는 “지금은 기업이 한 발 더 나아갈 수 있는
시간이다. 우리는 가능한 모든 지원을 하고 싶다.”라고 강조했다. 협회는 오레곤 푸드 뱅크와 오레곤
커뮤니티 재단에 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틸라묵 치즈는 오레곤주에 정착한 첫 농장 가족들이 시작하여 서북미 지역을 대표하는 치즈 브랜드로 성장한
오레곤의 대표적인 기업이다. 본격적으로 알려지게 된 것은 1947년 처음 아이스크림을 생산하기 시작한 때로
이후 점차 유제품을 추가해서 생산하기 시작하면서 지금의 틸라묵으로 성장했다.

특히 치즈가 가공되어 나오는 모습을 볼 수 있는 곳과 기념품 샵, 아이스크림 판매대가 있는 틸라묵 크리머리가
리모델링을 마치고 지난 2018년 재오픈한 이후 많은 관광객들이 틸라묵 크리머리를 찾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www.tillamook.com 참고하면 된다.

File Upload

Please upload one of the following file formats: jpg, png, jpeg

by 오레곤케이
05/11/20 @04:11 pm
230
0
0
새글쓰기
목록
수정
지우기

댓글 0 댓글쓰기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판 용도와 맞지 않는 비방, 욕설이 포함된 글은 저희 사이트의 운영 방침에 따라 작성자의 의견없이 삭제 될수 있음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댓글변경

취소

게시판 이용안내

게시판 용도와 맞지 않는 비방, 욕설이 포함된 글은 저희 사이트의 운영 방침에 따라 작성자의 의견없이 삭제 될수 있음을 미리 알려드립니다.

댓글쓰기